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이스타항공 바둑단, 전국체전 여성 단체전 '은메달'

기사승인 2019.10.07  15:05:11

공유
default_news_ad2

- 종합점수 반영 정식종목에 유일 실업바둑팀 소속 출전

<서울 중랑구 중랑문화 체육관에서 제 100회 전국체전에서 이스타항공 바둑단(가운데 강종화 감독, 좌측부터 김규리, 류승희, 정지우, 채현지 선수)이 여자 일반부 단체전 준우승을 차지해 은메달을 획득했다.>
<제 100회 전국체전에서 이스타항공 바둑단(좌측부터 김규리, 류승희, 정지우, 채현지 선수)이 여자 일반부 단체전 준우승을 차지해 은메달을 획득했다.>

[권병창 기자] 이스타항공 바둑단 선수들이 2019 전국체전에 여자 일반부 단체전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5일과 6일 서울 중랑구 중랑문화체육관에서 열린 제 100회 전국체육대회 바둑종목 대회에서 전라북도 여성 일반부 단체전 대표로 참가한 이스타항공 바둑단 선수들은 5일 광주와 서울대표팀을 꺾고 준결승에 올랐다.

이어 6일 제주대표팀을 이기고 올라가 경기대표팀과의 결승 경기에서 패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전국체전에서 바둑은 첫 정식종목으로 채택되어 확정배점 3,600점으로 각 시·도별 종합점수 및 순위에 반영이 된다.

<제 100회 전국체전에 참가한 이스타항공 바둑단(좌측)이 제주대표팀(우측)과 경기를 치르고 있다.>
<서울 중랑구 중랑문화 체육관에서 제 100회 전국체전에 참가한 이스타항공 바둑단(좌측)이 광주대표팀(우측)과 경기를 치르고 있다.>

전북대표로 나선 이스타항공 바둑단은 여자 일반 단체전 준우승을 차지해 종별득점 7점과 메달득점 40점을 획득했다.

이스타항공 바둑단 김규리 선수는 “바둑종목이 종합점수로 반영되는 첫 전국체전에서 메달을 따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김 선수는 “앞으로도 정식 스포츠로서 바둑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선수들과 함께 적극적으로 훈련과 경기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이스타항공 바둑단은 강종화 감독을 필두로 류승희, 김규리, 채현지, 정지우 선수 등 4명의 여자 아마추어 선수로 구성된 국내 유일의 실업바둑팀으로 지난 5월 창단식을 가지고 정식 출범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